전체메뉴
로그인 해주세요
닫기
육아고민 카페
아빠의 빈 자리가 너무 큰 걸까요?
호락 2019.10.15 08:36조회 818

안녕하세요. 저는 유치원에 다니는 6살 딸을 둔 싱글맘이자 직장맘입니다.

남편과는 2년 전 갈라섰고, 이혼 후 제가 딸 아이를 친정부모님과 함께 키우며 친정부모님과 살고 있어요.

아이는 유치원 종일반에서 지내다 제가 퇴근할 때 데리고 집으로 돌아옵니다.

그런데 얼마 전 유치원 선생님과 상담을 하는데 저희 아이가 가만히 잘 놀이를 하다가도 문득문득 그 순간 옆에 있는 친구에게

"난 아빠 없어!" 라고 속삭이듯 말을 한다고 합니다. 전혀 아빠 이야기가 나올만한 상황이 아닌데도 말이에요.ㅠㅜ

그리고 친구들을 잘 배려하고 잘 지내고 착한데 가끔 다운되고 많이 어두워보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고 해요.

그 이야기를 듣는데 정말......... 마음이 너무 아팠습니다. 사실 아픈 이상이었죠 ㅜㅠ

현재 아이 아빠는 차량으로 3시간 정도 거리에 있는 다른 지방에 살고 있어요.

가끔 통화는 하지만 거리상 만나기가 쉽지 않고, 또 아이 아빠가 재혼을 준비 중인 상황이라 여러가지 어려움이 있습니다.

저희 아이 마음 속의 아빠의 빈 자리를 어떻게 채워주면 좋을까요? 

댓글 0
613개 (1/31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쟌은자니
 0
4
2020.06.20
엘레나
 0
0
2020.06.20
기차가
 0
3
2020.06.19
옘이맘
 0
5
2020.06.17
이찬맘
 0
14
2020.06.17
일월이맘
 0
413
2020.06.02
박정욱멘토
 0
338
2020.06.09
콩더기
 0
8
2020.05.28
권성원멘토
 0
7
2020.06.19
영영
 0
387
2020.05.27
권성원멘토
 1
230
2020.06.18
가짱야는나
 0
4
2020.05.20
행복♡사랑
 0
19
2020.05.19
김은미멘토
 0
4
2020.06.15
황화정멘토
 1
422
2020.05.26
봄날
 0
366
2020.05.19
김민지멘토
 0
345
2020.05.20
안개꽃이좋아
 0
5
2020.05.18
박영님멘토
 0
2
2020.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