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상 나누기


함께 나누고 싶은 일상 이야기를 자유롭게

 해돋이

소채 | 2018.01.05 11:36 | 조회 68
새해 해돋이 보러 서둘러 나왔는데 많은 사람들이 새벽을 열고 있다는 사실에 게으른 일상이 미안해집니다. 많은 사람들 속에서 해돋이 사진을 찍기가 쉽지 않아 다른 생각을 할 겨를이 없었는데 떠오르는 해를 보면서 자신의 소원과 더불어 친구들의 소원까지 빌어줬다는 큰아이의 말에도 부끄럽고 사진도 잘 찍었 더라구요 아이가 찍은 해돋이 사진보시면서 건강하시고 복된 기운 모공이 많이 전해 받으세요!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1
786개 (1/40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연이훈이맘
 1
28
2018.01.08
>>
모바일 해돋이 사진 첨부파일 [1]
소채
 1
69
2018.01.05
아들러
 0
81
2018.01.01
딸기우유
 0
81
2017.12.31
782
모바일 마지막 [1]
소채
 0
83
2017.12.31
풀잎76
 0
79
2017.12.31
아리수
 0
74
2017.12.30
수쿵민쿵
 0
81
2017.12.28
후니들
 1
92
2017.12.27
연이훈이맘
 0
88
2017.12.27
동그라미엄마
 1
104
2017.12.26
775
참교사
 0
84
2017.12.26
아들러
 0
121
2017.12.24
아리수
 0
99
2017.12.24
소채
 0
113
2017.12.24
풀잎76
 1
128
2017.12.22
후니들
 0
122
2017.12.21
수쿵민쿵
 0
109
2017.12.21
동그라미엄마
 2
137
2017.12.19
서비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