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상 나누기


함께 나누고 싶은 일상 이야기를 자유롭게

가자는데 동생때문에 가지도 못하는 언니..

예자매맘쩡이 | 2018.09.14 09:24 | 조회 372

 

 

 

 

 

환절기 되니, 둘째는 꼭 한번씩 코막힘이.. 비염이 살짝 왔길래.

셋째는 코찔찔이..

후다닥 병원에 갔답니다.

 

 

 

퇴근 하고 가야하니 시간이 엄청 촉박하게 다녀왔어요.

다행이 8시까지 하는 소아과가 있어서. 휴~

퇴근하고 가면 병원도 한가한편이에요. ^^

병원안 놀이시설은 예자매 차지~

 

 

가자는데, 가자는데 동생때문에 가지도 못하는 언니..

약국 간다 꼬셔서리~ 후다닥 내려왔네요.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0
1,304개 (1/66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부모공감
 2
197
2019.01.02
예자매맘쩡이
 0
96
2018.12.27
예자매맘쩡이
 1
169
2018.12.06
예자매맘쩡이
 2
173
2018.12.03
예자매맘쩡이
 0
180
2018.11.30
예자매맘쩡이
 0
176
2018.11.29
예자매맘쩡이
 1
342
2018.10.22
예자매맘쩡이
 0
349
2018.10.13
바밤바
 0
380
2018.10.11
예자매맘쩡이
 0
331
2018.10.04
예자매맘쩡이
 1
376
2018.09.21
예자매맘쩡이
 1
396
2018.09.20
예자매맘쩡이
 1
409
2018.09.18
예자매맘쩡이
 0
373
2018.09.14
예자매맘쩡이
 0
401
2018.09.12
힘세고날센돌이
 0
378
2018.09.09
예자매맘쩡이
 1
442
2018.09.06
예자매맘쩡이
 1
490
2018.09.02
예자매맘쩡이
 0
492
2018.08.31
예자매맘쩡이
 0
539
2018.08.28
서비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