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고민 카페


RE:초2아이 사춘기 전초전

이성옥멘토 | 2018.12.12 18:06 | 조회 659

제가 드리는 해결책입니다.

입장바꿔 생각해보기 실천해보세요.

철저하게 아이 입장 되어 보시면 아이가 왜 그런지 보이실 거에요.

부모가 말하는 것이 아이입장에선 안보일 수 있어요.

마찬가지로 아이의 입장에서 생각해 보시면

아이가 대체 왜 고집을 피우고 억울해 하면서 눈물흘리는지 보일거에요.

 

아이입장 되어보기

어떠세요? 아이입장에서는......

........................................

그럴 수 있지 않았을까요?

 

그런다음에 이야기 나눠보세요.

조언, 충고, 비판은 노노,

아이마음 읽어보기 도전해 보세요.

 

 


 


 

[원본글]

아이가 정말 온순하다가 자기 고집을 피울땐 정말 고집을 강하게 피력해요. 그래서 제가 제재하면 눈믈을 흘리며 억울해한답니다. 아이의 고집과 주장이 맞지 않을때 제가 어떻게 존중해줘야 될까요?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0
398개 (1/20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엘리쓰
 0
7
2019.06.17
응가맘
 0
3
2019.06.16
개똥이홀
 0
2
2019.06.10
김은미멘토
 0
2
2019.05.28
힘이되고파
 0
2
2019.05.22
박영님멘토
 0
2
2019.05.26
용만
 0
28
2019.05.20
황화정멘토
 0
1
2019.05.27
박정욱멘토
 0
4
2019.06.04
넌소중한아이
 0
14
2019.05.14
윤미경멘토
 0
1
2019.06.16
서비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