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고민 카페


집 밖에서 아이의 훈육

송이송이 | 2020.01.03 08:49 | 조회 10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에게는 4살, 6살의 두 아들이 있어요. 두 아이들이 점점 자라면서 더 많이 움직이고, 떼를 쓰고, 크고 작은 사고를 치기도 하고 매일매일... 저와 줄다리기 중이에요.

어제는 신년에 가까운 가족들이랑 식사자리에 있었는데

아...... 거기서 정말 너무 가만히 있지를 않아서 저는 저대로 식사를 못하고, 사람들 눈치는 보이고...

너무 화가 나서 큰 애를 한 쪽 구석으로 데려가서 너무 잡았나봐요.

그 이후로 어제 잠들기 전까지 좀 쳐져 있는 아이를 보니 내가 너무 심했나 싶어 자책감이 들기도 하고 그러네요.

집 밖에서 훈육이 필요한 경우에는 그곳에서 바로 훈육을 하는 것이 좋을까요,

집으로 돌아오는 시간까지 기다렸다가 훈육을 하는 것이 좋을까요?

그리고 다른 사람들 앞에서 혼내는 것보다는 다른 사람들이 볼 수 없는 곳으로 데려가서 혼내는 것이 좋을까요?

참... 아직도 좋은 엄마의 길이 멀고 험하네요.ㅜㅠ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0
540개 (1/27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찰떡맘
 1
37
2020.01.15
뚜담뚜담
 0
43
2020.01.13
bbumiMom
 2
191
2020.01.03
송이송이
 1
102
2020.01.03
새맘
 0
117
2020.01.02
깜딩2
 0
9
2019.12.17
김은미멘토
 0
3
2020.01.10
콩닥콩
 0
172
2019.12.12
김은미멘토
 0
81
2019.12.31
토끼맘
 1
137
2019.12.04
장소현멘토
 0
120
2019.12.23
율이네
 0
143
2019.12.04
박영님멘토
 0
169
2019.12.06
후리스
 1
254
2019.11.28
권성원멘토
 0
92
2020.01.01
까칠킴
 0
161
2019.11.26
서비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