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상 나누기


함께 나누고 싶은 일상 이야기를 자유롭게

꼬박꼬박 챙겨 먹기로 하고..

예자매맘쩡이 | 2018.12.06 12:51 | 조회 59

 

 

 

꼬박꼬박 챙겨 먹기로 하고.

정말 꼬박 먹고 있습니다. 일주일째. ^^

 

어디 아픈건 아니구요..

나이가 한살한살 먹을수록. 기운이 딸려서.

비타민도 먹고, 간도 보호하고..

 

몇 일 전 막둥이가 열이 많이 나서 반차쓰고,

또 한번은 두드러가 나서 반차쓰고,

제가 기운이 딸리더라구요..

이참에 내 건강도 지켜야지 하며!!!!  열심 먹으려고 ㅎㅎ 샀어요.

 

우리모두 건강 잘 챙겨요.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0
1,302개 (1/66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예자매맘쩡이
 1
60
2018.12.06
예자매맘쩡이
 1
82
2018.12.03
예자매맘쩡이
 0
92
2018.11.30
예자매맘쩡이
 0
96
2018.11.29
예자매맘쩡이
 1
276
2018.10.22
예자매맘쩡이
 0
281
2018.10.13
바밤바
 0
293
2018.10.11
예자매맘쩡이
 0
267
2018.10.04
예자매맘쩡이
 1
305
2018.09.21
예자매맘쩡이
 1
328
2018.09.20
예자매맘쩡이
 1
334
2018.09.18
예자매맘쩡이
 0
305
2018.09.14
예자매맘쩡이
 0
324
2018.09.12
힘세고날센돌이
 0
320
2018.09.09
예자매맘쩡이
 1
374
2018.09.06
예자매맘쩡이
 1
404
2018.09.02
예자매맘쩡이
 0
415
2018.08.31
예자매맘쩡이
 0
468
2018.08.28
연이훈이맘
 0
398
2018.08.27
예자매맘쩡이
 0
395
2018.08.16
서비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