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이럴땐 이렇게


상황별 자녀지도 노하우

[입시/진로]  부모님, 당신의 꿈은 무엇인가요?

염인숙멘토

13

1422

2018.11.23 15:46

부모님, 당신의 꿈은 무엇인가요?

부모는 부모의 꿈을, 자녀는 자녀의 꿈을

 

얼마 전 강의가 끝나고 있었던 일입니다. 한 학부모께서 자녀가 자신의 생각과 전혀 다른 장래희망을 갖고 있어서 고민이라고 하셨습니다. 그 자녀는 고작 초등 1학년인데도 말입니다. 자신은 자녀가 교사가 되길 바라는데 아이는 애견미용사가 되고 싶어 한다고 하면서 어떻게 하면 좋을지 물어왔습니다.

 

우리 부모들은 가끔 자신과 자녀의 꿈을 혼동합니다. 이런 일들은 자녀가 자신의 뜻대로 혹은 남 보기에 부끄럽지 않게 자라주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시작되지만 차츰 부모자녀 간의 갈등으로 커질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부모들은 자신과 자녀의 장래희망을 잘 구분해야 합니다. 그리고 자녀가 자신의 정체성을 잘 형성해 가면서 진로성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절한 지지와 대응을 해 주어야 합니다.

 


 

 

아동기는 호기심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시기입니다. 호기심은 모든 욕구 중에서 가장 기본적인 것 중의 하나이며, 새로운 사물이나 사람, 새로운 개념 등 어떤 자극에 노출될 때 생겨날 수 있습니다. 아동기에 호기심은 흔히 자신의 환경과 집, 학교, 또래 및 부모와의 관계에 대한 탐색으로 이어지는데 이런 과정을 거치며 자아개념이 발달하게 됩니다. 아이가 호기심을 보일 때 부모의 역할은 매우 중요합니다. 그것을 인정해주면 기본적 동기가 생기게 되고, 이것은 이후에 직업적 탐색으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반면에 호기심을 통한 탐색이 좌절되면 아동은 갈등을 경험하고, 또래나 어른들과의 접촉을 줄이고 공부에도 흥미를 잃을 수 있습니다. 아동이 어떤 탐색행동을 하든 이를 격려하고 지지해 줄 때 궁극적으로 진로발달 측면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아동기는 직업에 대해 환상을 갖고 있는 시기입니다. 직업에 대한 환상이 아동이 갖고 있던 세상에 대한 정보에 영향을 주면 환상은 곧 흥미로 발달하게 됩니다. 발레리나가 되길 원하는 아동은 실제로 무용동작을 즐기게 되는데, 자신이 실제로 무용을 잘 할 수 있는가는 중요하지 않으며 어떠한 장애물도 눈에 보이지 않습니다. 차츰 아동들은 수많은 탐색활동을 거치며 어떤 활동에는 매력을 느끼지만 어떤 활동은 그렇지 않다는 것을 스스로 알게 됩니다. 아동은 청소년기를 거치며 자아개념과 환경의 상호작용 속에서 비로소 진로의사결정도 할 수 있게 됩니다.

 

아동이 일의 세계를 이해하고 자아개념을 발달시키는 데에는 역할모델이 필요합니다. 이 때 가장 중요한 역할모델이 바로 부모입니다. 아동이 가장 많이 접촉하는 부모는 직업에 대한 최초의 정보원이며, 세상을 바라보는 가장 넓은 창이 될 수 있습니다.

 

 


 

 

Trice Tillapaugh(1991)의 부모가 아동의 직업관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에서 부모의 직업에 대한 아동의 동경은 부모가 자신의 일에 얼마나 만족하는가에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처럼 아동은 부모에게 가장 큰 영향을 받으며 직업에 대한 정보를 받아들이고 미래에 대한 감각과 자아개념을 발전시켜 갑니다. 이 시기에 부모가 어떤 삶의 태도를 갖고 있으며, 직업에 대한 어떤 편견을 가지고 있는지는 아동의 진로성숙에도 결정적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아동기의 자녀가 장래희망으로 어떤 직업에 대해 이야기한다면 그것은 앞으로 바뀔 가능성이 큽니다. 그와 별개로 자녀가 어떤 직업에 대한 호기심을 보인다면 부모는 자신의 희망에서 한 발짝 물러나서 객관적 정보를 제공해 주어야 합니다. 그리고 아직 아동기는 호기심을 통해 탐색활동을 해가면서 흥미를 발전시켜가는 시기라는 것을 기억하고 좀 더 시간여유를 갖고 기다려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부모는 자녀의 꿈이 아닌 자신의 꿈을 계획하고 이루어가면서 자기 삶에 대한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여주어야 합니다. 그런 부모의 모습을 보며 자녀는 진로뿐만 아니라 자신의 삶에 대한 정체성을 자연스럽게 형성해 갈 수 있습니다

 



.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13
서비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