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고민 카페


고3 딸아이의 말대꾸가 너무 힘들어요.

바밤바 | 2018.11.02 09:40 | 조회 111
초등학교까지는 딸이 없으면 어쨌을까? 세상에 태어나서 가장 잘 한 일이 딸을 얻었다.고 생각할 정도로 자랑스런 딸이었어요. 중2때부터 유독 엄마인 저에게만 부정적이고 말투가 불량스러웠지요. 사춘기 이해하자. 지나면 괜찮다는데... 지금 고3. 자기가 필요할때만 살살거립니다. 학교에서나 타인들에게는 여의바르고 어쩜 딸을 그렇게 잘 키웠냐.고 인사 듣곤 하는데 ...이런 딸 때문에 혼란 스러워요. 공감, 소통하려고 노력하는 모습을 보고 누나의 태도를 보는 아들이 누나를 비판 할 정도랍니다.뭐가 문제일까요?
twitter facebook google+
댓글 0
185개 (1/10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공감
조회
날짜
185
여백
 0
6
2018.11.19
지극히평범
 0
8
2018.11.19
아리수
 0
11
2018.11.18
힘세고날센돌이
 0
12
2018.11.18
다락방꼬마
 0
17
2018.11.17
달콤마미
 0
14
2018.11.17
뷰티펄
 0
16
2018.11.17
범민현준맘
 0
15
2018.11.17
어려운엄마역할
 0
22
2018.11.17
예자매맘쩡이
 0
36
2018.11.13
황화정멘토
 1
38
2018.11.14
짱구줌마
 2
40
2018.11.13
박영님멘토
 0
32
2018.11.13
여백
 0
35
2018.11.12
박영님멘토
 0
23
2018.11.13
꿈꾸는맘
 0
40
2018.11.12
박영님멘토
 0
14
2018.11.13
바다가좋아
 0
24
2018.11.12
서비스 바로가기